신개념
오픈마켓 ’11번가(www.11st.co.kr)’는 판매자와의 상생경영을 위한 일환으로 운영 중인 오프라인 ‘판매자 지원센터'(일명 :
셀러존)를 보라매 운영센터 내에 오픈했다고 29일 밝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이번에 오픈한 ‘셀러존’은 11번가 보라매 운영센터 3층에 위치해
있으며, ▲총 183평 규모
교육시설에서의 각종 교육 프로그램 운영 ▲포토 및 동영상 촬영이 가능한 독립형 스튜디오 이용 ▲고급 카메라 장비,
메이크업 및 파팅룸 등 부대시설 무료 대여 ▲세미나룸 운영 ▲포토 촬영 시 전문 포토그래퍼의 1:1 맞춤 지도 등의 서비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11번가 ‘셀러존’은 판매자 등록회원 누구나 이용 가능하며,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토, 일, 공휴일은 휴무)운영된다. 관련 문의는 전화 070-7400-3600이나 이메일
[email protected]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