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수다’ 브로닌 CF 출연! “저도 네이트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심심하고 따분한 출근길 지하철, 누군가의 ‘네이트 투데이’로 시간보내라는 ‘미수다’ 브로닌의 말씀을 들었습니다. 네이트 투데이로 뉴스를 보고, 이메일 확인하세요~^ ^

에 발행했습니다
미분류(으)로 분류되었습니다

남반장님이 작성

#동네서점지도 운영자 | 1998년 인터넷 라디오 '무차별 방송국'을 시작한 이래, 15년 이상 웹서비스 기획자로 일해오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