옵하 담배 한 가치만 주해요… Love is… 거리에서…
11월 4일의 지하철 안에서 두서없는 낙서 한 장.

1 commen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