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점 탈레랑 사건수첩 오카저키 다쿠마 지음 | 양윤옥 옮김

미스터리와 커피를 합친
가볍게 읽을 수 있는 소설

커피와 미스터리가 만나면?
분위기는 명랑하고 미스터리는 일상 속에 나올만한 수수께끼를 가지고 있습니다.

캐릭터들 역시 매우 매력적이고, 설정에 무리수나 어색함이 없어 읽을 때 불편함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