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해를 보내면서 느끼는 후회, 슬픔, 아쉬움…
한 해를 맞이하면서 느끼는 희망, 기쁨, 기대…

내가 만나고 사랑한 사람들에게 항상 올한해도 기쁨, 사랑, 행복있기를…
진실함 하나로 살아온 나… 하지만, 가끔은 가식적이었고, 가끔은 거짓말도 했던 나…
앞으로도 그러겠지만… 할수만 있다면 모든 사람을 사랑하고 이해하고 싶었다.

한 해를 보내고, 또 한 해를 맞이하면서…

1 comment

  1. 창우님의 글이 없어서 인사를 미처 못했네요. 2005년에도 좋은 기억으로 남기셨으면 좋겠네요~ ^_^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