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블리아 | 인천시, 동네 서점과 도서관 정보 담은 ‘책지도’ 발간

비블리아 2018년 10월호 인천시가 75개의 지역 서점과 247개의 작은도서관, 56개의 공공도서관 정보가 담겨 있는 ‘인천 책지도’를 발간해 지역 서점, 작은도서관, 공공도서관에 배포하고 있다. 지난 3월 5일부터 4월 2일까지 약 1개월 동안 9개 군·구청 홈페이지 및 소속 공공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알린 뒤 팩스와 이메일 등으로 접수받는 방식으로 지역서점 전수조사를 진행했으며 조사에 참여한 군·구별 75개의 지역 서점과… 비블리아 | 인천시, 동네 서점과 도서관 정보 담은 ‘책지도’ 발간 계속 읽기

MBC뉴스 | “책 한 송이, 책 한 잔”…머물고 싶은 동네서점

책을 떨어뜨리면 안 될 것 같은 서점도 있는 것이고, 또 책을 안 사더라도 관련된 모임을 하거나 책과 관련된 영화를 보거나 그것도 책을 소비하는 방식이라고 보거든요. – 김종현 퇴근길 책한잔 대표 ‘반짝 유행이다. 살아남기 위한 고육책이다’ 말도 많지만, 퍼니플랜의 동네서점 앱 통계에 따르면, 자영업의 위기 속에서도 이런 개성 있는 독립 서점들은 90% 가까이 3년 이상 살아남아… MBC뉴스 | “책 한 송이, 책 한 잔”…머물고 싶은 동네서점 계속 읽기

KBS뉴스 | 여름밤 ‘심야책(冊)방’으로 오세요!

이렇게 더운날 밤에는 좋은 책 한권 읽으면서 더위를 잊어보는 것도 좋겠죠. 요즘은 밤 10시 넘어까지 영업하는 ‘심야책방’이 늘고 있는데요, 그저 책만 보는게 아니라 마음을 나누고 소통하며, ‘심야식당’에 버금가 ‘심야책(冊)방’이라는 말이 생겨날 정돕니다. 퇴근 후 찾아온 직장인에 대학생까지. 시원한 맥주까지 곁들이며 밤새도록 영화와 책 이야기를 나눕니다. 퍼니플랜의 동네서점 앱 통계에 따르면 성인 독서율은 떨어지고 있지만 밤… KBS뉴스 | 여름밤 ‘심야책(冊)방’으로 오세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