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고객센터라며 전화가 왔다. 무료로 무언가를 이용해 보라고 했다. 그래서, “싫은데요”라고 대답했다. 문제는 그다음이다. 내 대답 후에 갑자기 말소리가 안들렸다. 끊는다거나 알았다거나 미안하다거나 하는 말도 없었다. ‘전화가 끊어졌나?’ 전화기를 살펴봤다. 여전히 전화는 통화중. 고객이 전화를 끊기전에 끊으면 안된다는 매뉴얼이라도 있는건지 통화시간을 채우려는건지 궁금해졌다. 조금 기다리다가 전화를 끊었다. 다음에는 끊지말고 계속 기다려봐야지. 이름이라도 물어볼걸 그랬나? 고객센터에 신고하게.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