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만 코다

이루리 글 | 엠마누엘레 베르토시 그림 (북극곰) 아름다운 그림과 가슴 뭉클한 이야기로 환경과 사랑을 이야기하는 「까만 코다」. 온통 새하얀 북극곰 마을에서 치명적인 까만 코를 가진 엄마 북극곰과 새끼 북극곰 코다. 사냥꾼 보바는 까만 코를 발견하고 총을 겨누지만 어쩐 일인지 두 개의 까만 코는 눈앞에서 사라지고 맙니다. 북극곰 모자가 위기의 순간 까만 코를 가려 서로를 지켜준 것입니다.… 까만 코다 계속 읽기

난 커서 바다표범이 될 거야

니콜라우스 하이델바흐 글 · 그림 | 김경연 옮김 (풀빛) 누군가에게 반드시 보여주고 싶은, 조금 슬프지만 신비한 그림책 우리나라에 ‘선녀와 나무꾼’이 있다면, 독일에는 ‘셀키’ 이야기가 있습니다. 셀키(Selkie) 이야기는 어부가 바다표범의 가죽을 훔쳐 바다표범과 결혼한 이야기입니다. <난 커서 바다표범이 될 거야>는 옛이야기를 어떻게 현대적이며 새로운 예술 작품으로 만들 수 있는지를 보여줍니다. 슬픔과 신비로움 때문에 누군가의 가슴에 영원히… 난 커서 바다표범이 될 거야 계속 읽기

행복한 질문 – 프레드릭

  행복한 질문 by 오나리 유코 | 김미대 옮김연인 사이에 오갈만한 사랑스러운 대화를 귀엽고 따뜻한 그림과 감각적인 문장으로 표현했습니다. 출간 이후부터 지금까지도 소중한 사람에게 주고 싶은 선물로 손꼽히고 있습니다. 여기 한 부부가 있습니다. 아내가 묻습니다. “만약에 아침에 일어나 보니까 내가 시커먼 곰으로 변한 거야. 그럼 당신은 어떻게 할 거야?” 이 뜬금없는 질문에 남편은 망설이지 않고… 행복한 질문 – 프레드릭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