똥 얘긴데요. 주로 배가 너무 아파가지고 눴던 똥 사연 다섯개예요. 원래는 제가 똥에 관련해서 쓰고 싶은 소설이 몇 개 있어요. 소설이라고 그렇게 거창하게 부를 것 까진 없지만. (웃음) 이야기. 어떤 이야기들. 나랑 똥이랑 관련해서 있었던 그런 걸 좀 어떻게 다르게 풀어서 쓰고 싶다. 그런 게 두 개 정도가 있었는데, 두 개는 이야기로 하고 하나는 인터뷰도 넣고 뭐 하나는 재미있는 그림 같은 것도 넣고 이렇게 다섯 개를 해서 5줌이라고 하자. 이러려고 했는데 그게 너무 번잡스러운 거예요. 그래서 이렇게 되어버렸네요?

http://howweare.co.kr

— Credit —


Still, Zine Matters

9팀의 독립잡지 제작자들이 자신이 제작하고 있는 잡지에 대해 이야기 합니다.
록’셔리/아브락사스/헤드에이크/월간 이리/매거진 SCENT/How We Are/월간 교통체증/소규모출판물 소개서 – 뭍/싱클레어

  • 2015년 1월 10일(토) 오후 3시 30분 @신촌서당
  • Keynote Speech
    잡지의 탄생과 소멸, 멈춤과 재개/서상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